도청서 노·정 간담회 열려…도 "

도청서 노·정 간담회 열려…도 “관급공사는 체불 없도록”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양승조 충남지사와 한국노총 충남세종본부는 19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노·정 간담회를 열고 지역 노동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한국노총 충남세종본부는 이날 근로자 복지회관 운영 지원, 근로자 복지 증진을 위한 사업자원 확대, 노선버스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기사 임금 지원, 건설근로자 임금과 건설 장비료 체불 문제 등을 주요 의제로 제시했다.

학생들이 제출한 설계는 화성출장샵 시골 재활성화 전략에 귀중한 참고 자료를 제공했고, 학생들은 미래 도시 개발과 고령화 효과 같은 긴급한 사회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했다.

아울러 남북관계 개선과 발전 방안과 관련,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개소(지난 14일)를 포함해 판문점 선언 이행 경과를 확인하고 그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 진행할 일들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을 것으로 보인다. 판문점 선언에는 경의선 철도와 파주출장샵 도로의 연결 및 현대화 등을 추진키로 한 내용이 있지만 대북제재가 용인출장샵 건재한 상황에서 경협과 관련한 구체적인 후속 합의를 하기 쉽지 않을 것이라는 거제출장샵 관측이 많다. 그렇다면 경협은 중장기적 비전 중심으로 논의하고, 손에 잡히는 논의는 인도적 협력과 사회·문화 협력 쪽에 포커스를 맞췄을 개연성이 거론된다. 양무진 교수는 “이산가족 문제와 관련, 흩어진 가족과 친척들의 서신 왕래와 경주출장샵 상봉 확대, 영상편지 교환 사업을 추진하고 여수출장샵 적절한 시기에 금강산 이산가족면회소에 쌍방 서울출장샵 대표를 상주시켜 이산상봉을 상시적으로 진행한다는 내용이 들어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Close Comments

Agregar un comentar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