렴 총장이 "수업을 마치고 궁전에

렴 총장이 “수업을 마치고 궁전에서 오후 활동을 하는 아이들이 모두 5천명”이라고 소개하자 김 여사는 “대단하다”면서 “우리나라도 학부모들이 흔히 맞벌이해 아이들의 방과 후 교육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김 여사는 또, “학생들의 개성을 잘 찾아 키워주는 게 우리의 일”이라는 렴 총장의 말에 “맞습니다”라고 맞장구치기도 했다. 김 여사가 궁전에서 공연을 관람할 때는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특보, 박원순 서울시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차범근 전 국가대표축구팀 감독 등 다른 일정을 마친 특별수행원들도 속속 합류했다.

이스라엘 전문가들은 그러나 러시아가 실제로 그러한 보복을 실행하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스라엘군 정보국장을 지낸 아모스 야들린 국가안보연구소장은 AFP통신에 “지금은 러시아가 이들립 구상 등 시리아내전 해소에 집중해야 하는 시기라는 걸 고려하면, 이스라엘에 남원출장샵 강력히 대응하는 인천출장샵 것은 군포출장샵 러시아의 양주출장샵 이해에 상충된다고 본다”고 설명했다. 러시아 장관들의 수위 높은 반응과 달리 유화적인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발언도 이런 전망을 보령출장샵 뒷받침한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모스크바에서 빅토르 오르반 헝가리 총리와 회담한 뒤 기자회견에서 이번 사건과 2015년 터키 전투기의 러시아 전폭기 격추 사건을 비교하는 질문을 받고 두 사건은 비교 대상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푸틴 대통령은 “당시 터키 전투기는 우리 전폭기를 의도적으로 격추했지만, 이번 사안은 비극적인 우연의 연속으로 보인다”면서 “이스라엘 전투기가 우리 군용기를 격추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밀양출장샵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모국의 증세에 반발해 러시아 시민권을 취득한 ‘프랑스 국민배우’ 경상남도출장샵 제라르 드파르디외( 송고.

Close Comments

Agregar un comentar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