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로비=연합뉴스) 우만권 통신

(나이로비=연합뉴스) 우만권 통신원 = 아프리카 수단 서부 다르푸르에서 폭우로 산사태가 발생해 최소 20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실종됐다. 수단 서부 다르푸르의 산간 지역인 제벨 마라에서 지난 7일 폭우가 내려 돌덩이들이 가옥을 덮치면서 이 같은 인명피해가 난 것으로 이 지역을 통제하는 현지 반군단체 수단해방군-압둘와히드(SLA-AW)가 전했다고 AFP 통신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SLA-AW의 대변인인 모하메드 엘-네이어는 “지난 7일 언덕 일부가 무너지면서 마을을 덮쳐 적어도 20명이 목숨을 잃었다”며 “아직 수십 명의 주민이 잔해더미에 깔렸다. 마을 전체가 파괴됐다”고 밝혔다. 대변인은 그러면서 생존자들이 들판에서 생활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다르푸르 최대 부족인 푸르족의 슈라위원회는 유엔과 구호단체에 실종자 수색을 돕고 이재민에게 대피소를 마련해 달라고 호소했다. 사고가 발생한 제벨 마라 지역은 최근 몇달 새 정부군과 반군 간 전투가 새롭게 벌어진 곳이다. 다르푸르에서는 지난 2003년 내전이 발발해 30만여 명이 사망하고 250만 명 이상의 주민이 피난길에 올랐다.

고양출장샵 -[카톡:ym85] ▲ 송잠술씨 별세, 박영훈(TBC 기자)씨 조모상 = 17일 오전 5시, 대구전문장례식장 특108호, 발인 피걸 19일 오전 8시. ☎053-961-4444 광주콜걸 (대구=연합뉴스) 송고▲ 송잠술씨 별세, 박영훈(TBC 기자)씨 조모상 = 17일 오전 5시, 대구전문장례식장 buy clomid online canada with e check. 창원출장샵 특108호, 발인 19일 오전 8시. ☎053-961-4444 (대구=연합뉴스) 송고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국제유가는 문경오피걸 18일(현지시간) 비교적 큰 폭으로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0.94달러(1.4%) 상승한 69.8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선물거래소(ICE)의 11월물 브렌트유는 오후 4시 30분 현재 영천출장안마 배럴당 0.98달러(1.26%) 오른 79.03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시리아에서 러시아 군용기가 격추되면서 중동발 남원오피걸 위기감이 높아졌고, 자칫 중동의 원유공급을 위축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하지 않겠느냐는 분석이 나왔다. 국제금값은 소폭 내렸다.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12월 인도분 금값은 전날보다 온스당 2.90달러(0.2%) 하락한 1,202.9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미·중 무역갈등 우려 속에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면서 금값에 하락 압력을 가했다.

Close Comments

Agregar un comentar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