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청주 이어 내년 1월 천안에도

내달 청주 이어 내년 1월 천안에도 문 열어(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연구성과 사업화를 지원하는 ‘SB(Science-Biz)플라자’가 세종에 문을 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9일 SB플라자의 개소식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정병선 과기정통부 연구개발정책실장은 “기초과학 연구 성과의 사업화를 위한 둥지가 마련됐다”며 “성과가 창출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SB플라자는 연면적 1만745㎡(약 3천200평)에 지상 10층, 지하 2층으로 건립됐다. 2∼5층에는 기업간 협업을 위한 공간과 교육공간이 마련됐다. 6∼9층에는 연구성과 사업화 기업을 위한 입주공간 25개실이 있는데, 현재 16개 기업이 입주계약을 완료한 상태다. 과기정통부는 “이번 세종 SB플라자 개소를 선두로 2개 SB플라자가 추가로 문을 열 예정”이라며 “다음달에는 청주에, 내년 1월에는 천안에 각각 SB플라자가 개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블록체인 기술로 에너지거래·국가재난망 등 익산출장아가씨 B2B·B2G 영역 개척”(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올해 IPTV에 세계 최초로 VR(가상현실) 콘텐츠를 서비스하고, 내년 초 5G를 상용화할 계획입니다.” KT 황창규 회장이 모바일월드콩그레스아메리카(MWCA)가 열리는 미국 로스앤젤레스(LA)로 날아왔다.

문경출장샵 -[카톡:ym85] 2위 SK 와이번스는 수원 방문경기에서 홈런포 6방으로만 14점을 뽑는 등 익산콜걸 17안타를 몰아쳐 최하위 kt wiz를 18-8로 대파하고 3연패에서 벗어났다. 비 때문에 두 차례나 경기가 중단됐지만 SK의 방망이는 식을 줄 몰랐다. 특히 만루홈런을 두 개나 터트려 올 시즌 10개째를 기록하며 한 시즌 최다 만루홈런 부천출장마사지 신기록(종전 2001년 두산의 9개)까지 세웠다. 만루홈런 2개는 한 경기 팀 최다 타이기록이기도 하다. SK는 1회초 한동민과 제이미 로맥이 kt 선발 김민을 상대로 연속타자 솔로 홈런을 터트리는 등 6안타를 때리고 5점을 뽑았다. kt가 5-4로 추격하자 SK는 2회말 1사 만루에서 최정의 좌월 만루홈런으로 9-4로 달아났다. 3회에는 한동민이 우월 투런 아치를 그렸고, 11-5로 앞선 4회에는 김성현이 개인 통산 첫 피걸 kebaikan mercilom. 만루 홈런포를 쏴 kt의 넋을 빼놓았다. 6회에는 김강민의 투런포로 18-7까지 리드를 벌렸다. kt도 황재균의 솔로포 두 방 등 홈런 4개를 터트렸으나 SK의 화력 앞에서는 기를 펴지 못했다. SK 박종훈은 5이닝 동안 김제출장업소 홈런 3개를 포함한 7안타와 4볼넷을 내주고 7실점이나 했지만 든든한 타선의 이천콜걸 지원 덕에 시즌 13승(7패)째를 수확했다.

Close Comments

Agregar un comentar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