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천억달러 규모의 중국 제품에 추가로 고율 관세를 곧 부과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중국에서 미국에 고통을 주는 방식으로 반격해야 한다는 강경론이 대두하고 있다. 17일 차이신(財新)에 따르면 러우지웨이(樓繼偉)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 외사위원회 주임(장관급)은 전날 발전고위층포럼 발표에서 공급사슬상의 핵심 중간재와 원자재, 부품 수출을 중단하는 방식으로 미국에 타격을 주는 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고 밝혔다. 러우 주임은 “이런 제품을 찾는 것은 어렵지 않다”며 “미국 정부가 관세 리스트에서 제외한 물건들, 미국 기업들이 전력을 다해 관세 대상에서 제외해달라고 호소하는 것들이 바로 그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중국이 핵심 중간재 등의 수출을 끊으면 미국이 대체재를 찾는 데까지 3∼5년이 걸릴 것이라고 예상하면서 “(미국이) 전쟁의 고통을 맛봐야 무역전쟁을 멈추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러우 주임은 이어 “전력을 다해 중국 경제를 억누르려는 것이 현 미국 정부의 정책”이라고 진단하면서 “일부 미국인들은 미국의 무역 적자가 커 (관세 보복용) 총알이 충분하다고 여기지만, 당신들의 총알이 곧 우리의 총알이 될 수도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중국은 그간 미국의 전방위적 압박에도 정면 승부로는 승산이 높지 않다고 봐 수세적 대응으로 일관하는 모습을 보였다.

순천출장샵 -[카톡:ym85] 송고(대구=연합뉴스) 김선형 lantus cost without insurance. 용인출장안마 기자 = 대구지방환경청은 19일 운문호에 내렸던 조류경보 안성콜걸 ‘관심’ 단계를 해제했다. 지난 10일과 17일 공주출장샵 운문호에서 유해 남조류 세포 수를 측정한 결과 2차례 연속 대전출장마사지 관심 단계 기준(1천cells/㎖ 이상∼1만cells/㎖ 미만)보다 적게 검출됐기 때문이다. 운문호에는 통영출장안마 지난달 8일부터 42일 동안 조류경보 관심 단계가 발령됐다. 이로써 경북에서 조류경보 관심 단계가 발령된 공주출장샵 지점은 영천호, 안계호만이 남았다.

Close Comments

Agregar un comentario